•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노조 와해 의혹' 檢, 삼성전자 이상훈 사장실 등 압수수색

그룹 차원에서 노조 와해 공작 보고 받았는지 조사할 방침

임재덕 기자 | ljd@newsprime.co.kr | 2018.07.10 12:36:35

[프라임경제] 검찰이 그룹 차원에서 노조 와해에 개입한 정황을 포착해 삼성전자(005930) 경영지원실 등 3~4곳에 대한 압수수색에 나섰다.

서울중앙지검 공공형사수사부는 10일 오전 경기도 수원에 위치한 삼성전자 경영지원실에 검사와 수사관을 보내 노조 관련 자료 및 컴퓨터 하드디스크를 확보하고 있다.

이와 함께 당시 삼성전자 경영지원실장을 역임한 이상훈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의 집무실도 함께 압수수색하고 있다.

검찰은 삼성전자 그룹 차원에서 노조 와해 공작 등을 보고 받았는지 확인한다는 방침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프라임TV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