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웹젠, '포괄임금제' 폐지하고 '자율출근제' 시행

일·가정 양립 지원 최우선 목표…육아 복지 확대

김경태 기자 | kkt@newsprime.co.kr | 2018.06.28 09:38:33

[프라임경제] 웹젠(대표 김태영·069080)이 오는 7월1일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과 일·가정 양립을 위해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자율출근제'를 도입하고, 기존 '포괄임금제'는 전면 폐지한다고 28일 밝혔다. 

▲ⓒ 웹젠

웹젠은 다음달 1일부터 직원들이 개인별 상황에 맞게 오전 9시~11시 사이에 출근하고 8시간의 근무시간에 맞춰 퇴근하는 '자율출근제'를 운영한다. 

이에 따라 40시간의 기본근로시간 이외의 '연장근무'는 '주 52시간 근무제'에 기초해 한주간 최장 12시간으로 제한되고, 주당 52시간 내에서 발생한 '연장근무'에 대해서는 휴가 또는 임금으로 보상받을 수 있는 '보상휴가제'를 마련했다.

또 지금까지 각종 수당을 포함했던 '포괄임금제'는 전면 폐지하고, 기존 연봉은 변동없이 모두 기본급을 전환된다. 

웹젠 관계자는 "이번 인사제도 개편의 최우선 순위를 '가정과 일터의 양립'으로 정하고, '워라밸'을 실현할 수 있는 인사제도를 마련하는데 중점을 뒀다"며 "제도의 시행 후에는 게임개발 및 사업, 게임서비스의 유지보스 등에 지장이 가지 않도록 인력충원 등으로 보완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연장근무는 지양하고 임직원 스스로 효율적으로 일하는 업무문화 및 근무환경이 자리잡을 수 있도록 제도를 정착시킬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웹젠은 인사제도 개편에 맞춰 '난임치료 휴가'를 제공하고, '임신기 근로시간 단축' 및 '주차별 태아검진 시간'을 보장하는 내용의 육아 복지도 확대해 '가정과 일터의 양립'을 위한 지원도 늘렸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많이 본 뉴스

배너

프라임TV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