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명현관 해남군수 당선자, 해남 현충탑 참배

 

장철호 기자 | jch2580@gmail.com | 2018.06.14 14:18:24

▲명현관 해남군수 당선자가 현충탑을 참배하고 있다. ⓒ 명현관 당선자 캠프

[프라임경제] 제44대 해남군수에 당선된 명현관 당선자는 14일 첫 일정으로 해남 현충탑을 찾아 참배했다.

명 당선자는 "군민 여러분께서 저에게 막중한 소임을 부여해 주셨다"며 "깨끗한 군정, 공정한 사회, 소통하는 군수를 바라는 군민여러분의 준엄한 명령, 소중히 받들겠다"고 다짐했다.

또한 "선거기간을 통해 많은 군민들의 소망이 무엇인지 알게 됐다"며 "군민께 약속한 공약이 하나하나 제대로 이행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명 당선자측은 군정의 조기 정상화를 위해 18일부터 군수직 인수위원회를 가동할 계획으로, 취임과 함께 민선 7기 직무개시에 누수가 없도록 군정현황 및 업무파악에 매진해 나가기로 했다.

해남군수 당선증 교부식은 15일 오전 10시 해남문화예술회관 다목적실에서 개최된다.

 

한편 14일 9시 현충탑 참배는 윤영일 국회의원을 비롯한 민주평화당 소속 기초의원 당선자들이 함께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프라임TV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