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서천군, 한국중고역도연맹회장기 전국역도경기대회 성료

경북체고 이선미 선수 장미란 이후 15년 만에 한국주니어신기록 경신

오영태 기자 | gptjd00@hanmail.net | 2018.06.12 17:05:13

[프라임경제] 충남 서천군은 지난 6일부터 11일까지 열린 2018년 한국중고역도연맹회장기 전국역도경기대회가 6일간의 열전을 끝으로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고 12일 밝혔다.

한국중고역도연맹(회장 여용석) 주최로 열린 이번 대회는 선수 및 임원 등 600명이 참가한 가운데 체급별로 중고등부 선수들이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하며 메달 경쟁을 펼쳤다.

특히, 여자 고등부 +90kg급에 출전한 경북체고 3학년 이선미 선수는 본 대회에서 합계 267kg으로 한국학생신기록 1개를 수립하며 활약했다.

또 두 팔을 뻗어 역기를 들어 올려 그 자세에서 무릎을 곧게 펴고 일어나는 인상에서는 121kg으로 한국주니어신기록(종전 120kg 장미란)을 세웠다.

한국주니어신기록은 2003년 10월 장미란 선수의 기록을 15년만에 갱신한 것으로 이선미 선수는 추후 한국 여자 역도를 이끌어 갈 유망주로 기대되고 있다.

한편, 서천군은 이번 대회를 준비하면서 서천군 역도장을 대폭 증축해 30개 역도연습대를 비치하고 헬스기구, 실시간 영상 및 기록 중계가 가능한 모니터 23대를 설치하는 등 대회유치에 만전을 기한 결과 서천군 역도장이 역도 청소년 국가대표팀의 하계 전지훈련지로 확정됐다.

또한, 군은 대회기간 동안 방문선수 및 가족들에게 지역 내 숙박업소 및 음식점 정보를 제공하는 등 관광서천을 적극적으로 알려 장항지역 외식 및 숙박업소가 매진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이대성 자치행정과장은 "중고역도대회의 성공적 개최와 역도 청소년 국가대표팀 전지훈련 유치로 서천군이 역도 꿈나무 육성 메카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앞으로 역도 국제대회 개최 및 전지훈련팀 유치를 확대해 역도 종목 활성화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많이 본 뉴스

배너

프라임TV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