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CJ대한통운 '통합 홈페이지' 고객 접근성·편의성↑

TES 기반 첨단기술·핵심역량 영상·사진으로 한 눈에 확인

노병우 기자 | rbu@newsprime.co.kr | 2017.12.08 09:10:54

[프라임경제] CJ대한통운(000120)이 2020년 글로벌 TOP5 물류기업으로의 도약을 가속화하기 위해 첨단물류를 담은 글로벌 디지털 플랫폼을 새로 선보였다.

8일 CJ대한통운은 핵심역량과 글로벌 비전, 사용자 접근성 및 편의성을 강조한 새로운 통합 홈페이지를 오픈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인 통합 홈페이지는 △택배 △해외이사 △해외법인 등 각기 운영되던 홈페이지를 한 곳으로 통합해 사용자가 손쉽게 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제작됐다.

제작 콘셉트는 CJ대한통운의 브랜드 가이드에 기반, 주색인 CJ블루를 바탕으로 스피드를 나타내는 30° 그리드를 적용해 신속하고 스마트한 물류를 추구하는 CJ대한통운을 나타냈다. 또 글로벌고객을 위해 영문과 중문 버전도 함께 제작했다.

▲통합 홈페이지 메인 화면. ⓒ CJ대한통운

메인 메뉴는 CJ대한통운의 강점이자 핵심역량인 글로벌 네트워크, 사업영역, 지속가능경영, TES(Technology·Engineering·System&Solution) 등으로 구성하고 사용자 편의성을 고려해 택배조회 창을 메인 화면에 배치했다.

각각의 메뉴를 통해 CJ대한통운의 강점인 첨단 융복합 기술과 엔지니어링, 컨설팅 등 차별화된 물류역량을 소개하고 CJ대한통운이 진출한 32개 국가에 대한 현지 사업현황과 인프라 정보 등을 각각의 페이지별로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계약물류(CL) △택배 △포워딩 △국제특송 △항만하역 △운송 △프로젝트 물류 등 원스톱 물류서비스를 제공하는 CJ대한통운의 우수한 사업역량과 물류역량을 소개하고 이와 관련된 사업문의와 뉴스도 바로 제공받을 수 있게 구성했다.

특히 홈페이지를 이용하는 동안 CJ대한통운의 다양한 첨단물류 신기술과 사업영역을 영상과 사진으로 한 눈에 볼 수 있게 사용자 인터페이스(User Interface)를 개선해 다양한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게 제작됐다.

이번 신규 제작된 홈페이지는 장애인 및 고령자 등의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웹 접근성 표준지침을 준수했다. 미국 기준까지 충족해 글로벌 스탠다드에 부합하는 최적의 사이트로 제작했으며, △PC △모바일 △태블릿 PC 등 다양한 채널에 따라 △화면크기 △해상도 △레이아웃 △콘텐츠 등이 자동으로 최적화되는 N-Screen을 기반으로 반응형 웹페이지를 구축했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이번 통합 홈페이지 신규 오픈을 통해 글로벌 물류기업으로서 위상을 제고하고 전 세계 고객들과 원활한 소통을 추진할 것"이라며 "CJ대한통운이 첨단물류를 위시해 2020년 글로벌 TOP5 물류기업으로 도약하는 모습을 전달하는 메신저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통합 이전 각기 운영되던 △택배 △해외이사 △해외법인 등의 홈페이지는 오는 27일까지 운영하며 이후 사용이 중단된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배너
배너

프라임TV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