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올 하반기 공채 핫이슈 1위 '블라인드 채용'

취준생 88.4% 공채 준비시 꼭 필요한 정보 '연봉 수준'

박지혜 기자 | pjh@newsprime.co.kr | 2017.09.07 16:28:16

[프라임경제] 올 하반기 공채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가운데 새 정부가 강조하는 일자리정책 중 하나인 블라인드 채용이 확대되는 데 따른 변화를 취업준비생들이 누구보다 민감하게 지켜보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대표 윤병준)가 최근 하반기 대졸 신입공채에 도전하려는 취준생 577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하반기 신입사원 공채에 지원하려는 취준생들이 꼽은 올 하반기 신입공채 핫이슈 1위는 '블라인드 채용'이 차지했다. 

▲잡코리아가 하반기 공채에 도전하는 취업준비생 577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하반기 공채 핫이슈 1위는 '블라인드 채용'이 차지했다. ⓒ 잡코리아


2위는 삼성그룹으로 대표되는 '채용규모 확대(38.5%)'가 차지했다. 이어 △직무중심 채용(30.2%) △열린 채용 확대(28.1%) △지역인재 채용(17.7%)에 대한 관심도 높게 나타났다. 

이밖에 △4차산업 혁명에 대응하는 인재 다양성 추구(16.6%) △대기업 계열사별 자율채용(15.3%) △인적성검사 등 필기시험 강화(14.9%)를 하반기 공채의 주요 이슈로 보는 시각도 많았다.
 
하반기 공채를 준비 중인 취준생의 절반 가량이 빨리 취업해야 한다는 압박감에 시달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반기 공채를 준비하면서 특별히 더 걱정스럽게 느끼는 것에 대해 물은 결과 48.0%의 취준생이 '빨리 취업에 성공해야 한다는 압박감과 부담감'을 꼽았다.

다음으로  △또 실패할지도 모른다는 패배감∙불안감(16.3%) △자존감 하락(9.2%) △달라지는 공채방식에 대한 걱정(7.5%) △정보부족에 따른 막막함(6.8%) 등도 취준생들이 하반기 공채 지원을 앞두고 신경 쓰는 부분으로 꼽혔다.
 
취준생 88.4%는 공채를 준비하면서 특별히 꼭 필요하다고 느끼는 정보가 있다고 밝혔다. 취준생들이 가장 필요하다고 느끼는 정보는 다름아닌 '연봉 수준'으로 49.0%의 응답률을 얻었다. 

차순위는 △공채 일정 및 채용규모(47.5%) △자격 요건과 합격자 스펙(45.1%) △복지제도(30.6%) △합격자소서 등 모범답안(29.2%) 등이 있었다.
 
취준생들이 가장 얻기 힘들다고 느끼는 정보로는 '조직문화(44.1%, 복수응답)가 꼽혔으며, △연봉 수준(35.2%) △직원 만족도(31.0%) △자격 요건(28.2%) 등의 응답이 이어졌다.
 
한편 올 하반기 대졸 신입공채에 도전하려는 취준생들은 평균 9.7개의 대기업 및 공기업 공채에 지원하고자 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희망하는 직무별로 살펴봤을 때 예상되는 지원횟수가 가장 높았던 직무는 '마케팅·홍보'로 평균 13.8곳의 기업에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전략·기획과 △영업·영업관리가 각 10.5개 기업으로 공동 2위를 차지했으며, △재무·회계·총무·인사(9.6개) △생산·기술·연구(9.4개) 직무 지원자들도 비교적 예상 지원횟수가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올 하반기 공채에 도전하는 취준생들의 희망 초임 연봉은 평균 2772만원으로 집계됐다. 성별에 따라서는 남성이 2999만원으로 여성(2,621만원) 보다 약 378만원을 높게 희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희망직무별로는 △생산·기술·연구 직무 희망자가 3086만원으로 가장 높았으며 △영업·영업관리 2910만원 △IT·정보통신 2839만원 △마케팅·홍보 2739만원 △재무·회계·총무·인사 2698만원 △디자인 2688만원 등의 순이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배너
배너

프라임TV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