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IT사업 물적분할' 한화S&C, 지분 44.6% 매각

일감 몰아주기 규제 법안 취지 부응

전훈식 기자 | chs@newsprime.co.kr | 2017.08.11 10:29:03

[프라임경제] 한화S&C가 11일 스틱인베스트먼트에서 운용하는 스틱스페셜시츄에이션펀드 컨소시엄(이하 스틱컨소시엄)에 한화S&C 정보기술 서비스 사업부문 지분 44.6%를 2500억원에 매각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이에 따라 한화S&C는 오는 10월 중으로 기존 존속법인과 사업부문 법인으로 물적분할되며, 스틱컨소시엄은 분할된 사업부문 법인 일부 지분을 인수한다. 한편 한화S&C 존속 법인에는 한화에너지 등 계열사 지분 및 조직 일부만 남는다.

지난달 28일 한화S&C 본입찰에 참여한 스틱컨소시엄은 31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바 있다.

한화S&C는 그 동안 공정거래법 상 일감몰아주기 규제 법안 취지에 부응하기 위한 방안을 여러 모로 검토해왔다. 이번 지분 매각을 통해 분할된 법인 대주주 지분율을 낮추는 동시에 외부 투자자 사업관리 역량을 활용한 IT 사업 발전을 모색할 수 있게 됐다.

이번 지분 일부 매각 이후에도, 분할된 신설법인은 대주주 지분율을 추가적으로 낮추기 위한 조치들을 강구해 실행할 방침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배너
배너

프라임TV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