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판교박물관, 매주 토요일 '금을 새긴 서표' 체험교육 진행

 

김성훈 기자 | ksh@newsprime.co.kr | 2017.01.03 19:59:58

[프라임경제] 성남시(시장 이재명)는 오는 1월14일부터 2월18일까지 매주 토요일, 판교박물관 교육실에서 전통 금박 체험 교육 '금을 새긴 서표'를 운영한다. 

성남시에서 5대째 가업을 이어가고 있는 국가무형문화재 제119호 금박장(보유자 김덕환)이 진행하는 이번 교육은 다른 나라와 차별화된 우리나라만의 독특한 금박의 역사, 전통 공예기법과 예술성 등에 관한 이론 강의와 얇은 금을 직물 위에 두드려 펴 다양한 문양을 찍어내는 작업 시연, 체험 등으로 구성돼 금박에 대한 일반인들의 이해를 돕는다. 

성남시 초등생을 동반한 가족(회당 20명·총 200명)을 대상으로 서표(책갈피)·댕기·두루(복)주머니를 활용한 금박 체험을 매주 토요일 △1차(13:00~14:00) △2차(14:30~15:30)로 나누어 5주간 총 10회에 걸쳐 진행한다. 

금박 체험 교육 희망자는 오는 1월9일 오전 10시부터 해당 주 월요일부터 수요일까지 판교박물관 홈페이지(교육예약→초등프로그램)를 통해 선착순 접수하면 된다. 수강료(서표·댕기 5000원/두루(복)주머니 1만원)는 교육 당일 현장에서 내면 된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프라임TV

+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