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분양정보] 12월 첫째주 전원주택 동향

 

서경수 기자 | sks@newsprime.co.kr | 2016.12.05 18:50:35

▲제주 해강엘리시움의 타운하우스 ⓒ 투자의신

[프라임경제] 제주도에 목조 건축구조형태의 전원주택인 (주) 해강엘리시움의 제주도 별장형 타운하우스가 분양 중이다. 이 목조 건축구조형태의 전원주택은 단위 중량당 인장강도나 압축강도가 우수하며 자체의 유연성 물질을 지녀 진동에 대한 저항력이 우수하다.

해당 주택은 제주 서귀포시 성산읍 오조리에 위치해 제주도 내 관광지 중 방문자수 1위의 성산일출봉과 드라마 촬영지 섭지코지, 아름다운 섬 우도와 굉장히 인접하고 있다.

분양면적 106.56㎡, 전용면적 85㎡이며 복층구조로 총 3개의 방과 2개의 욕실, 주방, 거실, 마당 등으로 구성돼 있고 단독주차가 가능하며, 계약시 20% 준공 후 잔금 및 잔금 대출협의 가능하다.

㈜숲속마을이 경기도 양평군 옥천면 옥천리 산2-12번지에 26세대 전원주택을 분양한다. 양평 숲속마을 1·2·3단지의 개군면 전원주택 단지의 필지 분양과 달리 옥천단지는 필지 분양에서 건축설계·시공까지 진행할 방침이다.

양평 숲속마을 옥천단지 분양 면적은 326m2(98.6평)~569m2(172평)이며, 완공 후 2년간 하자보수를 책임진다. 옥천단지 전원주택 설계는 A·B·C 목조주택 타입을 기본형으로 선보였다. 

양평숲속마을 옥천단지 설계에는 이재혁·김동희·서경화 건축가가 참여했다. 

▲강원도 횡성레이크빌 ⓒ 투자의신

횡성호가 펼쳐진 호수전망의 전원주택단지 횡성레이크빌이 3단지를 분양한다.
맑은 공기와 수려한 주변 경관을 자랑하는 강원도 횡성에 위치한 횡성레이크빌은 접근성이 용이하다. 특히 제2영동고속도가 개통으로 서울에서 자동차로 1시간이면 도착하는 거리다. 내년에 개통되는 원주~강릉 고속전철로는 40~50분 소요될 전망이다.

호수 횡성호가 단지 정면으로 바라보이고, 뒤편으로는 산이 병풍처럼 둘러싸고 있다. 분양 중인 3단지는 대지를 먼저 분양한다. 주택은 입주자의 취향에 맞게 맞춤형으로 설계해 약 3개월이면 완공된다.

필지면적은 660㎡(200평)~1650㎡(500평) 규모로 횡성군 갑천면 일대에 조성된다. 단지 주변으로 생활 편의시설은 대형마트와 은행, 약국, 우체국 그리고 종합병원과 초·중고 학교도 약 5~10분 거리에 있다.

경기도 가평 전원 주택단지는 남이섬 인근에 총 154세대로 국내 최대 규모 교외주택단지인 북한강 동연재 1단계 40세대 분양 후 2단계 분양에 돌입했다.

현재 2단계 61세대(단독주택 47세대, 합벽식 공동주택 14세대) 중 20세대를 대상으로 골조, 외장, 내부마감 등을 공정별로 일반에 공개한다. 현재 내부마감이 완료된 샘플하우스까지 볼수 있어 목조주택의 건축과정을 한눈에 알 수 있게 된다.

이 단지는 경춘선 가평역에서 걸어서 15분 거리(1.3㎞)에 있으며 급행전철(ITX)을 이용할때는 용산역 55분, 청량리역 40분에 도달할 수 있다. 인근에는 남이섬과 자라섬이 도보로 접근 가능하며 내년 상반기 개통 예정인 설악IC∼청평간 연결교량이 준공되면 서울 강남까지 주행시간이 60분에서 40분으로 단축될 예정이다. 

행정타운 세종특별자치시 나들목에 청벽마을 전원주택부지가 들어선다. 대전 유성과 세종시, 공주시를 잇는 교통 요충지에 들어서는 이곳은 남세종IC, 서세종IC, 유성IC등 교통 인프라와 32번 국도변에 인접해 있어 진출입이 용이하다.

세종시 25만명, 공주시 13만명, 유성구 30만명 등 현재 주변 거주인구만 73만명에 달한다. 청벽전원마을은 세종 첫마을에서 자동차로 3분거리에 100만여평의 금강자연휴양림과 금강을 바로 끼고 있다. 아울러 세종시 생활권과 인접해 교육 및 문화생활이 가능하다.

현재 청벽마을은 300세대 이상 별장형태의 전원주택이 조성돼 거주 중으로 토목공사와 건축허가도 나와 있어 별도의 추가부담 없이 바로 시공을 할 수 있다.

주택건설 회사들이 상주하고 있어 대지만 매입이 된다면 즉시 건축이 가능하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프라임TV

+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