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농협, 태풍 '차바' 피해지역 총력 지원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제주 등 피해현장 찾아 대책 강구

김병호 기자 | kbh@newsprime.co.kr | 2016.10.06 16:58:20

[프라임경제]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이 태풍 '차바'로 인한 피해지역인 제주 관내 농가를 찾아 아픔을 함께하고 지원대책 마련에 나섰다.

태풍 '차바'로 인해 제주도와 남해·동해안 지역 등에 피해가 속출한 가운데,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은 6~7일 제주 관내 태풍 피해농가를 찾아, 수확기에 이른 농작물의 2차 피해 최소화 등 인력지원과 지원대책을 강구했다.

농협중앙회는 농업인 피해 규모에 따라 △복구자금을 조합상호지원자금으로 우선 지원 △낙과 등 피해 농산물 판매 △태풍피해복구자금 신규대출 지원 △기존 대출고객 대상 특별 만기연장 및 이자 최대 12개월 납입 유예 △농작물 재해보험금 신속지급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농협 중앙 및 지역본부, 피해지역 전 사무소는 비상근무 체제를 운영해 피해농가 지원에 집중하고, 향후 자연재해 발생 시 범농협 차원에서 재해복구에 총력지원할 예정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프라임TV

+ 더보기